Dare to Think

News

[보도자료]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한국연구재단 과제 선정 겹경사
23/07/27 17:21 | 겐트대 | View 10450 | Comments 0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한국연구재단 과제 선정 겹경사

RC1 및 이호준 박사후연구원 한국연구재단 과제 선정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는 RC1 (Plant Biotechnology Research Center)의 윤은경 박사와 이호준 박사가 한국연구재단의 과제에 선정되었다고 24일 밝혔다.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RC1은 식물생장발달조절기작을 연구하는 연구센터이다. 

 

RC1 윤은경 박사가 선정된 연구주제는 활성산소종 항상성 유지를 위한 MAPK(Mitogen-Activated Protein Kinase)를 매개로 조절되는 유전자인 SHR 전사인자 조절기작의 규명 및 기능 연구이며, 산화스트레스에 의한 식물의 생장과 발달 조절기작을 밝히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이호준 박사가 선정된 연구주제는 파래(Ulva)의 부위별 분자-세포-생리-생화학 지표에 기반한 바이오센서-바이오마커-바이오인디케이터 개발과 수질 및 수생태계 관리를 위한 통합적 활용방안에 관한 연구이다. 특히 단일종/다종 생태독성기법의 단점을 극복하고 장점을 모두 갖춘 세계 최초 단일종 다중종말점 생태독성기법을 창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두 연구 모두 2023년 6월부터 3년간 총 2억 1천만원을 각각 지원받게 된다.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분자생명공학과 윤은경 박사는 “이번 과제 선정은 겐트대학교의 식물 생명과학 연구를 응원하고, 벨기에 본교와의 협력이 가져올 시너지 효과에 대한 기대를 반증하는 의미가 크다”며 “식물 기초과학 분야의 발전과 국제 연구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결과로 보인다.”고 밝혔다.

 

또한 이호준 박사는 “생물학-화학-환경공학-정보학을 융합한 생태독성 평가기법을 개발하고 국내 최초의 생태학적 수질관리허용 기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7월 7일 이호준 박사는 나노기술 연구개발 및 상용화에 특화된 세계 3대 나노융합 국제학술대회인 ‘NANO KOREA 2023’에서‘미세조류를 이용한 바나듐 나노입자의 독성평가’를 주제로 베스트 포스터 발표상을 수상하였다. 

 



※관련기사: 

- [국민일보]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한국연구재단 과제 선정 

- [대한경제] RC1 및 이호준 박사후연구원 한국연구재단 과제 선정

- [헤럴드경제] 겐트대 글로벌캠퍼스 윤은경·이호준 박사 연구물, 한국연구재단 연구과제로 각각 선정
- [한국경제] 
겐트대 글로벌캠퍼스 연구팀, 한국연구재단 연구과제 선정





202307271722430001.jpg